Vai al contenuto

Cibo e ristoranti a Provincia della Jeolla meridionale

I ristoranti migliori

Meal Takeaway
“전주 성심여고 앞에 있는 맛집! 들깨칼국수는 꼭 먹어봐야 한다지만.. 뉴럽아이 입맛에는 쫄면과 만두가 더 맛있지만. 다다다다 맛있어요.ㅎ”
  • Consigliato da 7 persone del luogo
Ristorante
“오래된 전주 맛집인 순대국 전문 식당입니다. 맛은 담백한 맛으로 전주사람 뿐 아니라 많은 관광객이 찾는 식당입니다. 참고로, 순대국밥을 '특'으로 주문하여 순대만 넣어달라고 하면 따로 순대를 안시켜도 순대를 푸짐히 드실 수 있습니다. ”
  • Consigliato da 5 persone del luogo
Ristorante
  • Consigliato da 1 persona del luogo
Ristorante
  • Consigliato da 2 persone del luogo
Ristorante
“전주 객리단길은 이색 먹거리가 다양하며, 전주객사 뒷쪽으로 거리가 이루어져 있어 객리단길이라는 명칭이 생긴 곳 입니다. 젊은층이 많이 가는곳으로 저녁시간으로는 다양한 술집과 밥집, 가맥집이 있습니다”
  • Consigliato da 3 persone del luogo
Ristorante
  • Consigliato da 1 persona del luogo
Locale per grigliate
  • Consigliato da 3 persone del luogo
Ristorante
  • Consigliato da 1 persona del luogo

Caffetterie

Caffè
  • Consigliato da 2 persone del luogo
Caffè
  • Consigliato da 1 persona del luogo
Caffè
  • Consigliato da 1 persona del luogo
Caffetteria
  • Consigliato da 2 persone del luogo
Caffè
  • Consigliato da 3 persone del luogo
Caffetteria
  • Consigliato da 1 persona del luogo
Caffè
  • Consigliato da 2 persone del luogo

Panetterie

Panetteria
“아랑게스트하우스에서 걸어서 4분. 대한민국에서 가장 오래된 빵집. 시그니처인 단팥빵과 야채빵은 주말에 줄을 서서 기다릴만큼 인기가 많습니다. 아침 8시에 갓 구워진 빵과 게스트하우스에서 제공하는 원두커피로 아침을 맞이하세요^^ ”
  • Consigliato da 4 persone del luogo
Panetteria
  • Consigliato da 2 persone del luogo
Panetteria
“호스트가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빵집입니다. 이성당 빵도 맛있지만, 리베이커리의 팥빵을 더 선호합니다. 나운동에 있어, 은파공원을 갈 때 들리곤 하는데, 월명동에 작은 지점이 있어서 팥빵과 쿠키를 사러 자주 갑니다. 월명동에 있는 지점은 이인호 과자공방 이라고 되어있는데, 여기는 팥빵과 야채빵 그리고 대부분이 과자들이 많아요~ 이성당의 줄이 너무 길다면 이인호 과자공방을 가보실 것을 추천합니다. (월요일 휴무 / 오후 6시에 문 닫음)”
  • Consigliato da 1 persona del luogo
Panetteria
  • Consigliato da 1 persona del luogo
Panetteria
  • Consigliato da 1 persona del luogo
Panetteria
“전주의 명물 초코파이로 유명한 풍년제과(PNB) 분점입니다. 모든 빵집은 모든체인에서도 일부 직접 빵집에서 빵을 구워 판매합니다. 이곳은 풍년제과중 가장 맛있다고 생각하는 빵집중 하나 입니다. 야채,단팥, 생크림 케익 등등. 또한 저렴합니다. ”
  • Consigliato da 1 persona del luogo
Panetteria
“전주동문예술거리추진단이 운영하는 전주시민놀이터! 언제든지 차 한잔 마시면서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는 문턱없는 갤러리로서, 전주시민들에게 문화와 예술을 공유하는 공감과 소통의 공간. 2015년 5월 27일까지 '삶속의 한순간'을 주제로 전시가 열립니다. 과거를 회상하고, 다시 한번 삶의 진정한 의미를 찾아보고자 하는 시도를 했습니다. ”
  • Consigliato da 1 persona del luogo
0